PR & Comm

한류트레이닝센터, 화인문화그룹과 250억원 규모 프로젝트 협약 체결
작성자 : 관리자 2016. 12. 26

 

 

한류트레이닝센터(Global K Center, 박성진 대표 )가 중국 화인문화그룹(華人文化集团, 총재 지푸탕 季福堂)과 250억원(인민폐 1억5000위안) 규모의 공동프로젝트 협력 계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공동프로젝트의 사업 영역은 중국학생 및 기획사 연습생의 '한국위탁교육사업'을 비롯해 대중국오디션 '중화소년' 및 '중화소녀' 시즌 6까지의 프로그램 제작 및 매니지먼트 등이다.

이에 따라 먼저 중국 4대 직할시 북경, 상해, 천진, 충칭 4개 지역의 공개 오디션을 통해 최종 선발된 24인을 한류트레이닝센터에서 최종 트레이닝한 후 데뷔 기회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이들을 통해 보다 전문화되고 한층 업그레이드된 매니지먼트 사업을 구축함으로써 또 다른 인재 발굴의 발판을 마련, 한류의 현지화로 확대할 계획이다.

이번 공동프로젝트는 한중을 통틀어 단일 프로젝트 중 가장 큰 규모의 협력계약 건으로 아이돌 트레이닝과 오디션 프로그램 제작 분야의 큰 성장세를 보여주고 있는 한류트레이닝센터와 한국의 문화콘테츠에 지속적인 투자를 하고 있는 중국 화인문화그룹과의 만남으로 기대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중화소년 및 소녀' 프로그램 제작 계약을 시작으로 화인문화그룹이 본격적으로 중국에서 엔터테인먼트사업을 시작하고 있으며 그 파트너를 한류트레이닝센터와 함께하기로 한 것으로 한중 엔터테인먼트 시장에 큰 돌풍을 일으킬 것으로 예상된다.

한류트레이닝센터 박성진 대표는 "금번 화인문화그룹과의 공동프로젝트 협력 계약은 한국의 엔터테인먼트 사업을 배우고자 하는 중국의 니즈와 한국의 한류 프로그램이 잘 부합된 비즈니스 협력 건으로 앞으로 이를 통해 중국뿐만 아니라 동남아시아에서 한국 대중 문화 콘텐츠를 알리고 활용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의 장으로 만들겠다" 고 밝혔다.

중국 베이징에 소재한 화인문화 그룹은 영상산업, 문화산업, 교육 엔터테인먼트 및 관련 산업의 개발과 시장 확대 등 영상미디어를 주력 사업 분야로 성장 중에 있는 기업이다. 아울러 한국 영화 및 유통 분야 투자를 통해 국내 회사의 중국 내 사업과 신규 비즈니스 모델을 지속적으로 연구하고 확대하고 있다.

류트레이닝센터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스타 트레이너들로 하여금 한류문화를 체험하고 교육받을 수 있도록 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편성, 운영하고 있으며 특히 CJ E&M 채널 Mnet '프로듀스101'과 '소년24' 및 KBS WORLD K-POP FESTIVAL의 메인 트레이닝 장소로 잘 알려져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