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 & Comm

중국 중앙 방송 CCTV, 한국 알리는 프로그램 '신세계견문-매력한국' 런칭
작성자 : 관리자 2014. 10. 24

 

 

 

중국 중앙 방송국 CCTV는 대한민국의 아름다운 풍경에 스토리를 담아 한국을 알리는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세계 각국의 민족 특색과 음식, 문화, 인심 등을 보여줄 수 있는 대형 프로그램을 만들 계획이다. 

 

중국 CCTV와 사단법인 한중일지역경제문화협회(회장 김기학)가 오는 24일 중국 북경에서 “신세계견문-매력한국“

이라는 프로그램으로 중국 CCTV 올드스토리 채널을 통해 주1회 30분 54부작(ENG +STUDIO물)을 11월1일부터 방영

(CCTV올드스토리채널, CCTV지상파위성채널, CCTV인터넷채널 202개국 600여개 채널)하는 등 한ᆞ중 양국

대형문화활동 교류회를 발표하는 기념식을 북경 CCTV 미디어센터에서 가졌다.

 

중국 CCTV와 사단법인 한중일지역경제문화협회는 이 발표회를 통해 한국과 중국의 우정을 돈독히 하고 양국의

아름다운 강산을 배경으로 자국의 스토리를 담아 양국의 활발한 문화 발전에 기여 하겠다는 포부다.

이날 참석인원은 한중 지역경제 문화협회 김기학회장, 별똥별 스타도네이션, 해피스타엔터테인먼트 박성진대표,

한국M&A협회 송상대회장, 중국 생태문화투어협회 김성문회장, 한국 정부 국제금융 고문자본시장 연구원 안유화 교수,

한국 미스코리아 녹원회 금정주 회장, 서울대 공공디자인 학회 박선후대표등 한국측 대표인사 40여명과

중국CCTV임직원 및 정부관계자 50여명이 자리를 빛냈다. 

 

행사일정으로는 김기학회장과 중국CCTV측대표로 종츠쿤바이 축하 인사로 시작해 별똥별 스타도네이션 박성진대표,

미스코리아 녹원회 금정주회장 한국대표디자이너 박혜린, HOT이재원,그룹 록키스, 김수아가 홍보대사로 위촉을받으며

마지막으로 그룹 록키스에 화려한 노래와 퍼포먼스를 끝으로 행사가 마무리됐다.

이행사를 통해 한.중 양국문화 교류의 상징으로 다양한 컨텐츠제작과 경기도 파주영어마을 내 한류트레이닝센터 설립.운영등

대규모 프로젝트들에 대한 계획과 실행에대한 실무적 논의까지 펼쳐짐으로 한중문화교류의 새장을 여는 가속엔진 역할을 하는 계기가 됐다.